글보기
제목[2017년05월02일-화] 그리스도의 겸손과 아름다움2017-04-30 18:28:17
작성자

● 성경 : 아가 2장 
 ● 찬송 : 89장(새찬송 89장)


신랑은 자신을 일컬어 “샤론의 수선화요 골짜기의 백합화”에 비유하고 신부의 미덕에 대하여 “가시나무 가운데 백합화 같다”고 칭송합니다. 그러자 신부는 신랑을 “수풀 가운데 사과나무”에 비유하고, 자기가 신랑을 사랑하고 사모한 나머지 병이 들었다고 고백합니다. 샤론의 수선화는 비록 들풀에 불과하지만 그 아름다움은 어떤 꽃과도 비교할 수 없습니다. 또 골짜기의 백합화는 고결한 기품과 향기가 뛰어납니다. 이는 성육신하신 그리스도의 고결하심과 아름다움과 순결하심을 나타냅니다. 우리 모두 그리스도를 본받아 내면적인 아름다움으로 단장하는 성도가 됩시다.